기사검색

증권플러스 11월 급상승 테마, "콜드체인·골판지·해운 인기"

가 -가 +

김진범 기자
기사입력 2020/12/04 [10:45]

▲ 사진: 미디컴M 제공

 

국민 증권 애플리케이션 증권플러스를 운영 중인 두나무(대표 이석우)는 11월 한 달간 모바일 주식 투자자들의 인기를 얻은 분야별 트렌드를 분석한 결과 △콜드체인 △골판지 △해운 등이 상위를 차지했다고 4일 발표했다.

 

11월 상승률 1위 테마는 45.07%로 콜드체인 관련주가 차지했다. 코로나19 백신을 개발 중인 글로벌 제약사 화이자와 모더나가 각각 임상 3상 결과를 발표했으며 90% 이상의 예방 효과를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임상 결과를 바탕으로 미국, 유럽 등에서 긴급 사용 신청을 진행하자 백신 유통 방법이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화이자의 경우 백신이 극저온인 영하 70도에서 보관되어야 하며 모더나의 백신은 영상 2~8도에서 유통돼야 하기 때문이다. 이에 콜드체인 운송망, 시스템 등을 보유한 녹십자랩셀, 오텍 등이 상승했으며 서남, 대한과학, 서린바이오 등도 함께 부각됐다.

 

2위는 38.85% 오른 골판지·제지가 차지했다. 코로나19 영향 및 연말 특수에 박스 파동이 본격화될 것이란 우려 때문에 강세를 보였다. 이미 지난 10월 전체 골판지 원지 생산 물량의 7%를 차지하는 대양제지에서 화재가 발생해 원재료 가격이 한 차례 오른 상황이였기에 더욱 부각된 것으로 풀이된다. 현재도 골판지 원지가 매우 부족한 상황으로 한국골판지포장산업협동조합은 일본으로부터 내년 1월 중 480t을 수입할 예정이지만 모자란 원지 3만 8천t을 메우기엔 역부족이라고 밝혔다. 이에 신풍제지, 아세아제지, 대영포장, 태림포장, 한국수출포장 등이 실적 개선 기대감에 상승세를 이어갔다.

 

마지막 3위에는 35.98%의 상승률을 기록한 해운 토픽이 이름을 올렸다. 지난달 초 국제 해상 운송비의 기준이 되는 상하이컨테이너선운임지수(SCFI)가 2,048.27을 기록하면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최근 5주간 운임 상승률이 39%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해운은 올해 초 코로나19 확산으로 물동량이 감소했다가 하반기부터 미주 지역을 중심으로 물동량이 회복됐었다. 그러나 신규 선박 공급 제한, 빈 컨테이너 박스 회수 지연 등으로 수급 불균형이 발생하자 SCFI가 사상 최고치를 경신한 것으로 분석됐다. 이에 HMM, 대한해운, 팬오션 등이 수혜주로 분석되며 시장의 주목을 받았다.

 

이 밖에도 LNG선 수주 계약이 나온 조선, 내년에 철강 수요 반등이 기대되는 철강 업종이 그 뒤를 이었고 항공사, 자전거, 정유, 카지노, 2차전지 등이 오름세를 보였다.

 

한편, 증권플러스는 누적 다운로드 440만 건, 누적 거래액 109조원 이상의 국내 최초 소셜 트레이딩 서비스다. 투자 고수들의 실제 매매내역을 실시간으로 공개하고, 모바일 주식 투자 트렌드를 1일, 1주, 1개월, 3개월 단위로 무료 제공하며, 고객의 눈높이에 맞는 차별화된 서비스로 합리적이고 편리한 투자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뉴스레터 구독하기

세상을 바꾸고 있는 블록체인과 IT 관련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만나보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코인캣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