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블록체인 포인트 통합 플랫폼 '밀크' 이용자 21만 명 돌파

가 -가 +

강승환 기자
기사입력 2021/01/19 [09:51]

▲ 사진: 피알브릿지 제공

 

똑똑한 포인트 활용으로 스마트한 소비생활을 지원하는 밀크의 성장세가 뜨겁다.

 

블록체인 기반 포인트 통합 플랫폼 ‘밀크(MiL.k)’를 운영중인 밀크파트너스(대표 조정민)는 지난달 기준 밀크 앱 이용자가 21만명을 돌파했다고 19일 밝혔다. 앱 런칭 6개월만인 지난해 9월 10만명을 돌파한 이래 불과 3개월 새 2배 이상의 성장을 이뤄낸 성과로 주목된다.

 

밀크의 가파른 성장에는 1호 파트너 기업인 야놀자와의 지속적인 마케팅을 비롯해 꾸준한 사용처 확대와 앱 활용성 개선이 큰 역할을 한 것으로 분석된다. 먼저, 밀크와 야놀자 간 다채로운 프로모션으로 양사의 이용자가 대거 교차 유입 되었으며, 여기에 지난해 4분기 새롭게 도입한 도서문화상품권 북앤라이프 호환이 추가되며 더욱 차별화된 서비스로 진화했다.

 

밀크 앱 고유의 기능인 ‘포인트 할인 구매’ 또한 신규 고객들을 꾸준히 불러 모으는 핵심 경쟁력으로 자리잡았다. 실제 밀크 앱을 통하면 야놀자나 신세계인터넷면세점 포인트를 할인된 가격으로 보다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어, 호캉스나 온라인 쇼핑을 이용하는 고객들은 실질적인 가격 혜택을 누릴 수 있다.

 

현재 밀크 앱에서 야놀자 코인은 22%, 신세계인터넷면세점 포인트는 15% 저렴하게 구매가 가능하다. 야놀자 코인의 경우 일일 50만 코인까지 구매가 가능해 최대 약 11만원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셈이다. 할인율은 해당 기업 포인트의 수요와 공급에 따라 실시간 변동된다.

 

이처럼 밀크는 사용하기 애매한 자투리 포인트나 잠자고 있는 포인트를 다양한 형태로 전환 및 활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전에 없던 새로운 수단으로 평가받으며 성장에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밀크파트너스 조정민 대표는 “밀크가 오픈된지 불과 9개월만에 21만 이용자 분들이 이용하는 서비스로 발전하게 되어 감회가 새롭다”며 “앞으로도 파트너사들과 함께 참신하고 효과적인 포인트 마케팅을 통해 사용자들에게 더욱 유익한 가치를 제공해 나가고, 나아가 한층 업그레이드 된 서비스로 고객 믿음에 보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밀크파트너스는 지난해 혁신기술을 바탕으로 국내 블록체인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산업통상자원부와 중소벤처기업부가 후원하는 대한민국 혁신기업 대상에 선정된 바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뉴스레터 구독하기

세상을 바꾸고 있는 블록체인과 IT 관련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만나보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코인캣미디어. All rights reserved.